Loading...
 

로그인 하시면 표시됩니다.



우리 식의 효능높은 의약품과 의료기구들   19-12-07
강산   618
 

우리 식의 효능높은 의약품과 의료기구들

 

얼마전 과학기술전당에서 전국보건부문 과학기술성과전시회-2019가 진행되였다.

이번 전시회의 특징은 출품된 의약품과 의료기구들의 주체화비중이 지난 시기에 비해 훨씬 높아진것이다.

전시회에서 참관자들의 호평을 받은 일부 의약품과 의료기구들을 소개한다.


우리의 원료로 생산된 의약품들


함경남도 흥남제약공장에서는 이번 전시회에 고혈압치료약과 진통약 그리고 정신안정약과 당뇨병치료에 좋은 약을 출품하였다.



지난 시기 공장에서는 의약품생산에 리용되는 원료와 중간체들을 수입에 의존하였다.

공장의 일군들과 로동자, 기술자들은 대담한 목표를 세우고 의약품원료 및 중간체들의 합성방법을 우리 식으로 새롭게 확립함으로써 의약품생산의 주체화를 실현할수 있는 토대를 마련해놓았다.

참관자들은 대중약품, 상비약품생산의 주체화실현에 이바지하는 자랑할만 한 성과라고 찬사를 아끼지 않았다.


주목을 끈 이동식가압가온산소경장치료기


각 도 보건부문에서 출품한 의료기구들속에는 강주옥 강원도고려병원 과장이 제작한 이동식가압가온산소경장치료기도 있다.



이동식가압가온산소경장치료기는 병원들에서는 물론 의사들이 왕진을 다닐 때도 쓸수 있게 제작된것으로 하여 전시회장을 찾은 참관자들속에서 인기를 모은 의료기구들중의 하나였다.


호평받은 경추안마기


원유공업성에서 출품한 경추안마기가 참관자들의 인기를 모았다.

이 안마기는 어깨를 비롯한 인체의 여러 부분의 혈들을 마치 사람의 손으로 두드리는것처럼 자극하여 몸의 혈액순환을 활발하게 하고 피로를 풀어주는데 아주 리상적이다.

특히 이 기구는 60여가지의 방식으로 안마할수 있게 되여있어 짧은 시간에 치료효과를 볼수 있다.

경추안마기를 사용해본 참관자들은 온몸이 시원하고 거뜬할뿐아니라 어디서나 리용할수 있다고 이구동성으로 말하였다.

본사기자  조선의 오늘

 
 
 
Total 7,970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한시애틀을 모략한 동아일보는 사죄하라! (4) 강산 08-01 76563
공지 통일운동은 북을 바로 아는 것이 그 시작이다 (12) 강산 05-25 80139
공지 훈민정음 서문 현대어로의 번역 (3) 김박사 12-31 78688
7970 장편소설 계승자 24 강산 08-02 13
7969 장편소설 계승자 23 (1) 강산 08-01 79
7968 력사에 없었던 류다른 명칭들 강산 07-31 225
7967 장편소설 계승자 22 (1) 강산 07-31 235
7966 장편소설 계승자 21 강산 07-30 391
7965 온 나라를 이채롭게 장식하는 아름다운 풍경 강산 07-30 449
7964 장편소설 계승자 20 (1) 강산 07-29 393
7963 박지원 새국정원장은 '국보법' 폐지에… 이흥노 07-29 334
7962 장편소설 계승자 19 (1) 강산 07-28 423
7961 장편소설 계승자 18 강산 07-27 410
7960 장편소설 계승자 17 (1) 강산 07-26 445
7959 짐승화된 인간들로 가득찬 이 세상을 어찌해… 강산 07-26 447
7958 장편소설 계승자 16 (1) 강산 07-25 437
7957 장편소설 계승자 15 강산 07-24 518
7956 장편소설 계승자 14 강산 07-23 533
7955 한미합동훈련을 고집하는 서울 정부, 정말 제… 이흥노 07-23 393
7954 장편소설 계승자 13 강산 07-22 461
7953 [통일수필] '김삿갓' 대본 작가가 말하… 강산 07-22 488
7952 장편소설 계승자 12 (1) 강산 07-21 337
7951 장편소설 계승자 11 (1) 강산 07-20 380
7950 [개벽예감 404] 최고로 중대한 극비안건 결정… 강산 07-20 445
7949 장편소설 계승자 10 강산 07-19 391
7948 장편소설 계승자 9 강산 07-18 511
7947 장편소설 계승자 8 (1) 강산 07-17 629
7946 장편소설 계승자 7 (1) 강산 07-16 715
7945 반기문 전유엔사무총장의 변함없는 반북 반… 이흥노 07-16 677
7944 [통일수필] '김삿갓 북한방랑기' 유감 강산 07-16 698
7943 장편소설 계승자 6 강산 07-15 668
7942 장편소설 계승자 5 강산 07-14 710
7941 장편소설 계승자 4 (1) 강산 07-13 545
 1  2  3  4  5  6  7  8  9  10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 수집거부  |   온라인문의
    Copyright © www.hanseattle.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