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로그인 하시면 표시됩니다.



김정은동지께서 국방과학원에서 진행한 초대형방사포시험사격을 참관하시였다   19-11-28
강산   944
 

주체108(2019)년 11월 29일 《로동신문》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

국방과학원에서 진행한 초대형방사포시험사격을 참관하시였다


조선로동당 위원장이시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회 위원장이시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무력 최고사령관이신 우리 당과 국가, 무력의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 국방과학원에서 진행한 초대형방사포시험사격을 참관하시였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를 발사장에서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제1부부장 리병철동지, 부부장 김정식동지와 장창하동지, 전일호동지를 비롯한 국방과학연구부문의 지도간부들이 맞이하였다.

조선인민군 총참모장 륙군대장 박정천동지와 조선인민군 대련합부대장들이 초대형방사포시험사격을 참관하였다.

초대형방사포의 전투적용성을 최종검토하기 위한데 목적을 두고 진행된 이번 련발시험사격을 통하여 무기체계의 군사기술적우월성과 믿음성이 확고히 보장된다는것을 확증하였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께서는 시험사격결과에 대하여 대만족을 표시하시였다.

조선인민군 대련합부대장들은 인민군대의 군사기술적강화를 위하여 올해에만도 그 위력이 대단한 수많은 무장장비들을 개발완성시켜주신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께 축하의 인사, 감사의 인사를 삼가 올리였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의 직접적인 지도밑에 세상에 없는 강위력한 무기체계를 개발완성한 희열에 넘쳐있는 국방과학자들은 더욱 용기백배, 기세충천하여 당의 전략적구상을 실현하기 위한 우리 식의 첨단무장장비들을 더 많이 연구개발하고 하루빨리 인민군대에 장비시켜 나라의 방위력을 계속 억척같이 다져나갈 불타는 결의에 충만되여있었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
국방과학원에서 진행한 초대형방사포시험사격을 참관하시였다


 
 
 
Total 7,941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한시애틀을 모략한 동아일보는 사죄하라! (4) 강산 08-01 74853
공지 통일운동은 북을 바로 아는 것이 그 시작이다 (12) 강산 05-25 78380
공지 훈민정음 서문 현대어로의 번역 (3) 김박사 12-31 76624
7941 장편소설 계승자 4 (1) 강산 07-13 21
7940 평양시 강동군 향목리에서 원시동굴유적 새… 강산 07-12 148
7939 장편소설 계승자 3 (1) 강산 07-12 180
7938 라선시인민병원 개건, 보건산소공급소 새로 … 강산 07-12 176
7937 장편소설 계승자 2 (1) 강산 07-11 247
7936 [통일수필] 북맹은 노예로 사는 길이다 강산 07-11 438
7935 장편소설 계승자 1 - 총서 <불멸의 향도> 강산 07-10 514
7934 장편소설 빛나는 아침 40 (마지막 회) 강산 07-09 494
7933 안재구 선생의 끝나지 않은 길, 우리가 이어… 강산 07-09 522
7932 조선말대사전프로그람 《새 세기》 1. 0​ 강산 07-09 538
7931 장편소설 빛나는 아침 39 강산 07-08 554
7930 통일원로 안재구 선생 별세 강산 07-08 434
7929 장편소설 빛나는 아침 38 (1) 강산 07-07 414
7928 위대한 김일성동지는 우리 당과 인민의 영원… 강산 07-06 513
7927 장편소설 빛나는 아침 37 (1) 강산 07-06 495
7926 장편소설 빛나는 아침 36 강산 07-05 525
7925 세계문화유산-고구려벽화무덤들 강산 07-05 552
7924 장편소설 빛나는 아침 35 (1) 강산 07-04 568
7923 장편소설 빛나는 아침 34 (1) 강산 07-03 574
7922 밀수확고 지난해보다 1. 5배이상 장성 강산 07-02 674
7921 장편소설 빛나는 아침 33 (1) 강산 07-02 643
7920 우량한 작물품종 60여개 육종,국가농작물품종… 강산 07-02 610
7919 장편소설 빛나는 아침 32 (1) 강산 07-02 639
7918 세계는 이미 다극화 돼 강산 07-01 578
7917 세상에 소리높이 자랑하고싶은 이야기 강산 07-01 439
7916 주체사상탑의 3인군상앞에서 강산 07-01 461
7915 박근혜를 수반으로 하는 대체정부 수립을 위… 이흥노 07-01 351
7914 시가의 면모를 일신시켜나간다 강산 06-30 392
7913 장편소설 빛나는 아침 31 (1) 강산 06-30 294
7912 [개벽예감 401] 믿을 수 없는 개전전황보고 (1) 강산 06-30 350
 1  2  3  4  5  6  7  8  9  10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 수집거부  |   온라인문의
    Copyright © www.hanseattle.com All Rights Reserved.